마지막으로 주문받아서 나갔던 꽃바구…

마지막으로 주문받아서 나갔던 꽃바구니 🌸
아직 추위가 남아있던 이른 봄날 아버지 환갑 축하 주문주셨어요.
임신9개월 이었지만 끙끙대면서도 즐겁게 작업했었는데..그립네요. .
.
조리원퇴소 합니다 🙂 엄마가 되려면 결단력과 강인함이 필요한것 같아요. 좋은게 좋은거라며 야들야들하게 지냈던 지난날을 청산하고 더 강해질 필요가 있겠어요. 외유내강 ! 💪

Bookmark the permalink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